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

책문화네트워크 사회적기업으로 인증, 책문화의 사회적 가치 확산에 기여

출판저널 편집부 2023-03-30 15:04:11 조회수 1,367

예비사회적기업 책문화네트워크(대표 정윤희)가 사회적기업으로 인증을 받았다. 

고용노동부(장관 이정식)는 3월 30일, 올해 첫 번째 사회적기업육성전문위원회의 심의를 통과한 74개 사회적기업을 신규로 인증해 공고했다. 

이번 인증으로 총 3,568개소의 사회적기업이 활동하며, 사회적기업이 고용 중인 근로자는 총 66,306명이다.


 


사회적기업으로 인증을 받은 책문화네트워크는 지난 2019년 12월 문화체육관광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받은 후 우리 사회에 책문화 가치를 확산하는 데 기여해 왔다. 

책문화네트워크는 출판산업 발전과 책문화생태계 조성을 위한 담론을 생산하는 매거진 ‘출판저널’과 책문화교양 및 책문화학술 시리즈 등 단행본 도서를 발행하고 있으며, 읽고 쓰고 토론하고 공감하는 소셜 커뮤니티 ‘책문화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출판저널’은 창간36주년을 맞았으며 2023년 우수콘텐츠 잡지로 선정됐다.  





정윤희 책문화네트워크 대표는 “우리 사회의 건강한 책문화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문화적 활동을 추진하며, 사회적 취약계층을 포함하여 책문화를 향유하는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 삶의 질을 높이고 공동체의 성장을 돕는 문화예술 기업으로 성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Copyright (c) 출판저널.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